Dark Ride of the Glasmoon

glasmoon.egloos.com

포토로그



검은새 vs 검은옷 by glasmoon


자고로 영화에서 존재감 좀 있구나 소릴 들으려면 어둠에 다크 정도는 일단 섭렵해야 하는 법.
왠지 의미심장한 2019년의 한가운데에 흑봉황, "다크 피닉스"와 흑의인, "맨 인 블랙"이 붙었다!


유구한 엑스맨 시리즈의 오점(이 사실 한둘은 아니지만)으로 여겨지는 "최후의 전쟁"은 잊어라!
"퍼스트 클래스" 이래 2세대를 이끌었던 엑스맨들이 다시 한 번 다크 피닉스와 조우한다.
20세기 폭스와의 오랜 세월도 이것으로 마지막, 과연 명예를 회복하고 피날레를 장식할 것인가~

검은 옷과 검은 깜빡이로 무장한 콤비가 7년만에 다시 돌아왔다! 이제 칠순(...)이 넘은 원 주인공
에이전트 K를 다시 복귀시키기엔 너무 가혹하기에 시간과 장소를 옮겨 돌아가는 걸로 결정!
과연 새로운 훈남훈녀 콤비는 에이전트 K와 J의 자취를 넘어 신시대를 열 수 있을 것인가~

...는 개뿔. 어떻게 긴 세월동안 많은 팬들을 거느린 인기 시리즈를 이렇게 망치나 그래.

"엑스맨: 다크 피닉스"는 이것저것 건드리다 망한 3편의 트라우마 때문인지 진에게 집중했지만
그랬더니 이번엔 진 외의 엑스맨(심지어 프로페서와 매그니토까지)들이 모두 쩌리되는 사태가~
전통의 캐릭터들은 허겁지겁 퇴장하기 바쁘고 매력없는 빌런에 배우들의 재능은 낭비되니
보고 나오는 관객의 최대 고민은 "최후의 전쟁"과 어느 쪽이 못한지 우열을 가리기 힘들다는 거.
게다가 팜케 얀센은 연기력과 매력이라도 있지, 거산사 소피 터너는 큰 거 말고 대체??

그러나 뭐 뒤엔 뭐가 있다고, "맨 인 블랙: 인터내셔널"은 여기서 한 술 더 뜬다.
"다크 피닉스"는 초능력 액션을 곁들인 가출한 산사(...) 모험담으로 한정하면 볼 거라도 있지만
이건 그야말로 한 해에 한두 편 볼까말까 한다는, 진퇴양난과 지리멸렬이 서로 멱살잡는 경지.
시리즈 특유의 기발함과 능청스러움은 어디에 내다버렸는지 눈을 씻고 찾을래야 찾을 수가 없고
기본적인 재미도 먼 우주 어딘가로 실종된 가운데 그나마 실소라도 나오게 하는게 '그' 개그라니.
두 분 그러고 노실 거면 그냥 그쪽 가서 노세요. 괜히 엄한 제작사와 엄한 관객들 잡지 말고.

이러한즉 이번 대결은 대형 프랜차이즈의 격돌은 개뿔 둘 다 안본 사람이 백퍼 승자!
제발, 검은 양복 아저씨, 우리나라에도 있다면 뉴럴라이저로 두 영화의 기억 좀 날려줘~ ㅠㅠ

캐논 다음은 뭐다? (3) by glasmoon



어영부영 작업은 계속됩니다. 이번에는 정크 박스에서 9년 전 썰어둔 부품을 찾아왔습니다.
요즘같았으면 오리진 버전은 애초에 분리되어 있는 부분이니 저럴 필요도 없었을텐데요.
어쨌든 썰어뒀으니 쓰긴 써야겠고, 저 휑한 안쪽면은 좀 막아줘야겠군요.



프라판을 정확한 치수 없이 대충 재단하다보니 여기저기 삑사리만 잔뜩~ 제가 하는게 그렇죠 뭐.
근데 면적이 너무 넓고 평평해서 심심하니 뭐라도 좀 채워넣어야겠죠? 일단 썰고 남은 짜투리들
중에서 쓸만한 부분을 찾아봅니다. 그때도 막 썰었는지 같이 잘려나간 부분이 있어 보완을;;



네 저깁니다.



이제 패널 라인을 파줍니다. 허접한거야 마찬가지지만 그래도 평면 작업이니 훨씬 편하군요.
그나저나 저 P 커터 녹슨 거 봐라;; 날 안갈거냐? (응~ 언제 다시 쓸 줄 알고~)



지금까지 만들어진 것들을 요로코롬 모두 접착해 주었습니다.
이 위에 디테일을 몇 가지 붙여야 할텐데... 뭘 어떻게 할지는 좀 더 생각해 봐야겠네요.



현용 기준 등급 외인 초중전차 61식을 아득히 뛰어넘는 이 위용을 보라!
야이 지온노무 새▒야! 내 지금 전차를 몰고 가서 니놈들을 다 깔아뭉게 주갔어!!

질 수가 없어!? by glasmoon



시작부터 무사 만루가 나오기에 이 게임 불꽃놀이 좀 하겠구나 싶었구만 이런게 기다릴 줄이야.
'승리 당한다' 는게 이런 기분이었군요. 안타 없이 사사구와 폭투만으로 타자일순 5득점이라니.
그렇게 싫다는 점수 꾸역꾸역 주는 팀이나 딱 그 만큼만 먹고 입 닦는 팀이나 피차 대단합니다~?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