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rk Ride of the Glasmoon

glasmoon.egloos.com

포토로그



너의 이름은 밧슈! by glasmoon



마이카 장만 이라는 포스팅을 기억하실런지^^;;

어제 야근하면서 머피님의 새로나온 MMK를 구경하다가
갑자기 필을 받아 후다닥 도안을 만들어서 시트지를 잘라 붙였습니다.
(허락해주신 머피님 감사..^^)


글자 잘라 붙이는게 생각보다 시간걸리고 귀찮군요.
너무 늦어서 반대편은 내일 붙이렵니다.
시트지가 얼마나 잘 붙어있을지는 모르겠지만
비오는날 끌고다니거나 오프로드에서 타고다닐것도 아니고,
떨어지면 다른 버전으로 새로 만들어 붙이죠 뭐.

디스크 휠이 달린 사이클이었으면 고민할것 없이 바퀴에 커다랗게 붙였을텐데
프레임뿐인 바디에 붙이려니 공간이 협소해서 삼태극의 크기와 각도를 변경하였습니다.
바꾸고보니 흑기사라기보다 메요요 크라켄벨의 문신같은 느낌이지만
그래도 검은색 바탕에 주황색 문양이니 알아보는 사람은 알아보겠죠.

이것으로 제 잔차의 이름은 '밧슈' 입니다!
(트라이건의 주인공이냐고 물어보시면 매우 미워할 것임--++)



핑백

  • Dark Side of the Glasmoon : 1, 2, 3, 다음은 2.5, 그리고 합체! 2007-07-18 13:26:41 #

    ... 1호, 2호, 3호에 이어 밧슈 2.5호가 탄생하였습니다. 일터에서 얻은 판촉용 USB 메모리인데... 용량은 1G라나요. 어차피 동영상 담아다닐 일은 ... more

  • Dark Side of the Glasmoon : 밧슈 1호, 오버홀 2008-06-06 16:36:08 #

    ... 했다는게 믿기지가 않는군요. --;; 오버홀도 했겠다, 1년간은 말썽부리면 안된다! 밧슈 1호! 그리고... 준비가 됐으니 광화문 쪽에 놀러(?)가야죠. 으랏차~ 마이카 장만 너의 이름은 밧슈! ... more

  • Dark Side of the Glasmoon : 서울에서 자전거 타기 2009-06-07 18:56:53 #

    ... 얘기해봤습니다. 마지막 사진은 얼마전 서거하신, 한때 이웃 주민이었던 분이 사시던 집입니다. 이제 시간도 많이 흘렀고 동네도 몰라볼만큼 변해가는데 이 집만은 바뀐게 없네요. 너의 이름은 밧슈! 밧슈 1호, 오버홀 ... more

덧글

  • EST_ 2006/07/27 01:11 #

    아앗, 제 마스터셨던 겁니까...!(퍼퍼퍽)
  • glasmoon 2006/07/27 01:19 #

    순간 움찔했습니다. (라기보다 왜 그생각을 못한건지 당황하고 있습니다)
    지금 제 머릿속에서는 온갖 이상한 생각이... 아악~~
  • 앗가이 2006/07/27 01:38 #

    사륜안! 이라고 해도 미워하실건가요? ^^;
  • 淸年_D 2006/07/27 01:56 #

    오오 삼태극의 흑기사셨던 겁니까!
  • FAZZ 2006/07/27 08:47 #

    아니 저것은 트라이건? (퍼퍼퍽)
    그런데 시트지 커팅은 어떻게 하셨나요? 간판 제작업체나 기타 디자인쪽은 무토 기계를 쓰는데 말이죠.
  • Werdna 2006/07/27 10:46 #

    그러고 보니 지금 흑기사가 ....데코스 와이즈멜 이잖습니까...
  • juNo 2006/07/27 10:51 #

    움,.. 자전차 뽐뿌군요 ^^;;
    미니밸로 한대 들일까 알아보는 중입니다.
    데컬 이쁘게 잘붙었네용~
  • 버섯돌이 2006/07/27 12:55 #

    원츄!!! __)b

    그나저나 저거 잘라내시기 쉽지 않으셨을텐데.. 재단 솜씨가 보통이 아니십니다.. +_+
  • 컬러링 2006/07/27 16:01 #

    이거 대박 멋짐니다~ 우워~
  • glasmoon 2006/07/27 17:16 #

    앗가이 님 / 사륜안이 뭔지 몰라서 찾아봤습니다--;;

    淸年_D 님 / 아니... 자전거가 새카맣다보니 갑자기 그게 생각나더라구요^^;;

    FAZZ 님 / --++
    커팅은 어릴때 하던대로 커터와 가위로 해결했습니다. 간만에 하려니 좀 버벅대더군요..^^

    Werdna 님 / 요즘 연재분에 나오는게 3대 흑기사 데코스 와이즈멜이죠? 나름 매력적이에요~

    juNo 님 / 자자, 다들 잔차를 구입하시는 겁니다. 미니밸로 이쁜걸로 고르세요..^^

    버섯돌이 님 / 사진이 흐릿하게 찍혀서 그렇지(똑딱이의 한계..TT) 실물은 삐뚤빼뚤이에요^^;;

    컬러링 님 / 즉흥적으로 만들어 붙인것 치고는 저도 만족스럽습니다^^;;;;
  • 박수환 2006/07/27 19:39 #

    더헉....삼태극...언제 흑기사가 되셨어요~~(역시 다크사이드....)..요즘 친구떄문에 자전거 사볼까 하려는기 이거보고 퍼엉~~
  • galant 2006/07/27 23:14 #

    밧슈라면 트라이건의 주인공입니까....?
    (말해 버렸..)
  • glasmoon 2006/07/28 06:06 #

    박수환 님 / '기사'는 아니지만 워낙에 시커멓게 하고 다니니 뭐--;;

    galant 님 / --++++
  • 바스티스 2006/07/28 08:47 #

    VATSHU THE BLACK BIKE 인상적입니다. ㅡ,.ㅡb
  • 無爲徒食™ 2006/07/29 20:59 #

    유리달님의 실체는 광란(?)의 기사였던것입니까? ㅎㅎㅎ
  • glasmoon 2006/07/30 09:58 #

    바스티스 님 / 그렇게 박을걸 그랬나요^^;?

    無爲徒食™ 님 / 음... 왠지 납득하고 있습니다..;;
※ 이 포스트는 더 이상 덧글을 남길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