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rk Ride of the Glasmoon

glasmoon.egloos.com

포토로그



레고 - 테크닉 8051 모터바이크 (2) by glasmoon



지난번에 이어 이번에는 레고 테크닉 8051의 세컨드 모델입니다.
세컨드 모델은 필연적으로 퍼스트 모델에 비해 완성도가 떨어지거나 어딘가 현실과는 거리가 있는
환상적(?)인 면모를 드러내거나 하는게 보통인데, 이 8051은 소수의 예외에 속하거든요. ^^



역시 엔진부터 시작할까요? 그런데 이것은!?
레고 역사상 (아마도) 가장 크고 가장 그럴듯한 V 트윈 엔진 되겠습니다. 정말 아름답네요. *ㅁ*



엔진을 차대에 얹고, 변속기도 조립하고...



구동계와 조향계도 조립해 넣습니다.
존재감 넘치는 엔진에 비해 프레임이 적잖이 부실한 면이 있군요. 세컨드 모델의 비애랄까;;



마지막으로 탱크, 시트, 핸들, 램프, 사일랜서 등을 조립하여 완성하였습니다.
세컨드 특유의 억지 춘향 타령(...) 없이, 이정도면 아주 훌륭하죠?
그나저나 설명서대로 했는데 타이어 방향 또 틀렸네. 그냥 아무렇게나 지시하는 듯 -,.-



딱히 원형이 있다기보다 전형적인 아메리칸 크루저의 커스텀 스타일로 보이지만
하나로 묶은 사일랜서 때문인가, 할리 데이비슨의 FXDL, 통칭 '로우 라이더'라 불리는 이게 떠오릅니다.



사일랜서의 구경을 좀 더 키우거나 아예 트윈으로 하거나 했으먼 더 좋았겠지만 씁 어쩔 수 없죠.
살짝 부실한 프레임 덕분에 엔진의 헤드 내부까지 잘 보이는 장점이 있습니다?



풍만한 탱크 앞으로 독특한 프론트 서스펜션이 잘 보입니다.
요즘은 좀처럼 보기가 쉽지 않은, 포크와 서스펜션이 분리된 리딩 링크 방식이로군요.



커다란 탱크와 낮은 시트, 넓은 핸들과 앞으로 쭉 뻗은 스텝까지, 과연 천조국 라이더의 기상!



재현되지 않은 리어 서스펜션이나 조금 허약해보이는 프레임 등 세컨드 모델의 한계가 있긴 하나
그래도 이 정도면 분명 역대급이라 해도 좋겠죠. 뭐니뭐니해도 대형 V 트윈의 감동!!
전설의 8420부터 최신의 42036까지 테크닉 바이크라면 십중팔구 크루저/차퍼를 세컨드 모델로 하지만
그 중에서 스타일로 보나 재현도로 보나 이 8051이 가장 뛰어나다고 여겨집니다.

에 다음 차례는 계속 언급만 되고있는 신상, 42036입니다.


레고 - 테크닉 8051 모터바이크 (1)
레고 - 테크닉 42007 모토크로스 바이크

핑백

덧글

  • 워드나 2015/08/28 19:27 #

    실제로 할리데이비슨은 연료탱크 들어내고 나면 프레임이 휑~하답니다.
    엔진이랑 드라이브까지 떼내면 철봉 몇개만 남는 느낌이라 아주 볼만하죠.
    용인 공장에 가보면 아자씨들이 타다가 망가뜨려서 그렇게 분해되어 있는 차들을 많이 볼 수 있습니다(속도도 느린 차를 무슨 재주로 그렇게 크게 박살내는지--;)
  • glasmoon 2015/08/31 14:04 #

    확실히 실차도 엔진 볼륨에 비하면 프레임이 참^^;;;;
  • 갈가마 2015/08/29 09:05 # 삭제

    세컨모델인데도 아닌거같은 모양세로 나오네요 ㅎㅎ 할리저런건 너무 엔티크하게 생겨서 왠지 타고다니면 안되고 어디 장식해놔야할거같은 느낌이 ㄷㄷ
  • glasmoon 2015/08/31 14:05 #

    뭐 실제로도 많은 분들이 그런 의미로 타시지 않나 싶습니다. 장식용 라이딩^^;?
  • 갈가마 2015/08/29 09:13 # 삭제

    42036 궁금해서 찾아보니 R차/박서엔진 크루져네요 +_+) 괜한걸 봐버렸다는 느낌이..
  • glasmoon 2015/08/31 14:05 #

    아 그게 또 겉보기와 알맹이가 좀 달라요; 자세한건 포스팅에서^^
※ 이 포스트는 더 이상 덧글을 남길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