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rk Ride of the Glasmoon

glasmoon.egloos.com

포토로그



레고 - 크리에이터 10266 아폴로 11호 달착륙선 by glasmoon



올해 2019년은 인류가 아폴로를 타고 달 표면에 발을 딛은지 꼭 50년이 되는 해이기도 합니다.
우주 개척 시대와 아폴로 프로젝트에 환장하는 한 명으로 왕년 반다이의 어른의 초합금과 같은
마스터 피스급 모형이 어디에선가 나오지 않을까 품었던 기대가 속절없이 꺼지고있는 가운데
보다못한(?) 레고가 크리에이터 익스퍼트 모델 10266, 아폴로 11호 달착륙선을 내놓았습니다.



흔히 LM(Lunar Module)으로 칭해지는 아폴로 계획의 달 착륙선은 이름 그대로 달에 착륙하고
다시 상승하기 위한 용도로만 만들어진 전용 우주선입니다. 불가능에 가깝다고 할만큼 빠듯한
크기 제한과 중량 제한을 맞추기 위해 매우 특이한(어쩌면 괴상한) 형태를 가지게 되었죠.
제대로된 껍데기도 없이 내열 필름을 둘둘 감은 하단 등을 보면 과연 제대로 기능할까 싶었으나
불의의 사고로 달 착륙을 시도하지 못했던 13호를 제외한 아폴로 11호부터 17호까지 전 미션을
성공적으로 수행하였으며 그 13호에서는 전혀 상정되지 않았던 구명 보트의 역할까지 맡는 등
새턴 V 로켓과 함께 아폴로 계획의 주인공 중 하나로 높은 인기와 많은 사랑을 받았습니다.
엄청난 시행착오의 연속이었던 개발 과정이 드라마 "지구에서 달까지" 5화의 내용이기도 했죠.



제가 늘 해온 것처럼 한번 조립 - 분해 과정을 거쳐 구조 이해가 쉬운 방향으로 재조립합니다.
먼저 이걸 타고 달에 가야할 우주비행사 두 명의 인형부터 소개해야 할텐데, 의외로 이 둘의
얼굴이 다르네요? 눈썹의 색깔과 입매의 표정이 다른데 누가 암스트롱이고 누가 올드린인지??
최근 제품들과 공유하는 헬멧은 너무 신식 느낌이라 따로 만들어줬더라면 하는 아쉬움이.



선실 좌우의 패널부터 시작해보죠. 크리에이터 시리즈답게 계기류는 모두 스티커입니다.



양쪽 패널을 바닥과 천장(사령선과의 도킹 해치)으로 연결하면 바로 선실 공간이 나오네요.
앉을 자리도 없을만큼 협소한 공간까지 충실하게 재현!?



선실이 대충 나왔으니 이제 뒷쪽에 붙을 모듈과...



앞쪽에 붙을 관측창, 해치, 조종간 등을 만들어 붙이면...



착륙선 상단이 완성~ 상하좌우에 붙은 각종 안테나와 자세제어용 스러스터(RCS)가 멋지네요.
원형에 비해 눈(?)이 좀 작고 입(??)이 좀 큰것 같긴 하지만 이정도면 뭐 훌륭합니다.



이제 하단을 조립합니다. 먼저 간단하게 골조부터 먼저 만든 뒤...



안을 채워가기 시작합니다. 연료 탱크와 산화제 탱크가 각 두개씩 들어가는군요.
이런 식의 내부 재현은 21309 새턴 V 로켓부터 이어지는 좋은 전통이죠. -ㅁ-b



다음은 바깥쪽을 덮을 패널들의 차례입니다. 따로 사진 찍는다는걸 깜빡 빼먹었는데
이 패널들 중 두 개에는 착륙 중계용 카메라와 달 표면에 설치할 레이저 반사판이 들어있습니다.



그리고 바깥을 감쌀 금박 포일(...)도 만들어야겠죠? 여긴 좀 얇고 쭈글쭈글해야 맛이 살지만
레고 브릭이니까 뭐 할 수 없죠. 그래도 금색의 색감은 참 좋습니다.



이제 이것들을 아까 만든 골조에 조립해 넣고...



지지용 다리를 마저 달아주면 착륙선 하단도 완성! 오오 이거 생각보다 크기가 꽤 되는군요.
사다리가 붙은 다리에는 달 착륙시의 인사와 세 우주비행사 및 닉슨 대통령의 서명이 새겨진
플레이트가 재현되어 붙었습니다.



마지막으로 달 표면을 형상화한 베이스판을 만들고 그 위에 지금까지의 것들을 조립해 올리면~
(근데 검은색 타일 테두리에 제품 이름까지 찍으니 딱 아키텍처 같네? 일종의 달 주택인가??)



달에 도착한 아폴로 11호 착륙선이 모두 완성되었습니다. *ㅁ*



"이제부터 달 표면에 접근한다"



"독수리는 내려앉았다"



"해치를 열고 바깥으로 나가겠다"



"전 세계가 당신의 모습을 지켜보고 있다"



"이것은 한 인간에게는 작은 발걸음이지만..."



물론 성조기 퍼포먼스가 빠지면 우리 트황상께서 섭하시겠죠? 오른쪽에 설치하고 있는 건
레이저 반사판으로 이를 통해 지구에서 달까지의 정확한 거리를 알 수 있게 되었습니다.



완성해서 놓아두니 생각보다 더 훌륭하군요. 높이가 약 20 센티미터니까 스케일은 1/35 정도.



약 1/110 정도였던 21309 새턴 V 로켓에 들어있는 착륙선이 매우 앙징맞게 보입니다.
저건 저것대로 매우 깜찍하고 귀여웠지만 역시 큰게 아름답군요??



당연한 얘기겠지만 이 착륙선의 진가는 새턴 V 로켓과 함께 있을때 비로소 온전히 발휘됩니다.
로켓을 가지고 있는 분이라면 당연히 구입하실테고, 그렇지 않다면 이 참에 둘 다 구입하세요!!


레고 - 아이디어 21309 아폴로 우주선 & 새턴 V 로켓

핑백

  • Dark Ride of the Glasmoon : 독수리는 내려앉았다 2019-07-20 00:01:04 #

    ... 야 할 것 같은데요. 음음. 반다이 - 어른의 초합금 1/144 아폴로 11호 & 새턴 V 로켓 레고 - 아이디어 21309 아폴로 우주선 & 새턴 V 로켓 레고 - 크리에이터 10266 아폴로 11호 달착륙선 Watch the Moon ... more

덧글

  • 자유로운 2019/06/05 18:16 # 답글

    로망이 살아있던 시대의 유산은 멋지기만 하네요.
  • glasmoon 2019/06/05 20:59 #

    무수한 공돌이들이 갈려나간 흔적이기도 하죠. 크흑~
  • 위장효과 2019/06/05 18:18 # 답글

    ^0^b !!!!!!!!!!!!!!!!!!

    요즘 레고무비 시리즈 내놓느라 베니도 열심히 찍어댔는데 차라리 그게 들어갔음 어땟을까...그럼 더 이상했으려나요?^^

    올 2/4분기 CITY 시리즈는 최근 우주개발붐을 다시 편승하는 건지 그동안의 스페이스 셔틀이나 아리안이 아니라 새로운 수송기체, 로켓들의 축소 모델들이 마구 나왔더군요. 그거 다사느냐 아님 크리에이트 엑스퍼트 하나 뙇!!! 지르느냐...
  • glasmoon 2019/06/05 21:00 #

    아닌게아니라 엘론 머스크랑 무슨 제휴라도 했는지 화성 탐사 관련 우주 제품들이 한가득 나왔더라구요?
    그것들 만지면서 새로이 우주 소년이 되는 꼬맹이들도 있...겠죠?? 크
  • 무명병사 2019/06/05 18:27 # 답글

    그리나 빠진 콜린스...흑흑
  • glasmoon 2019/06/05 21:01 #

    그래도 새턴 로켓에는 콜린스도 있었어요.(?) 우주비행사가 쪼그만 부품이라 예비로 하나 더 들어가는 바람에.(...)
  • 두드리자 2019/06/05 18:46 # 삭제 답글

    헬멧을 쓴 인형이 올드린 아닐까요? 아무래도 암스트롱은 (선장이니까) 점잖게 웃을 것 같으니까요.
  • glasmoon 2019/06/05 21:02 #

    처음에는 눈썹 색깔만 보고 반대로 생각했는데 표정 보니 아무래도 그게 맞는것 같아요 크크
  • 태천 2019/06/05 22:43 # 답글

    위에서 언급하신 것처럼 이번 시티 시리즈에서 작정하고(?) 스페이스 러쉬라 마트갈 때마다 못본 척하기 힘듭니다(...)
    다른 건 크고 비싸니까 그냥저냥 넘어간다 쳐도 60230은 자꾸 손이...ㄷㄷㄷ
  • glasmoon 2019/06/06 09:49 #

    그쪽으로 약하시군요 큭~
    전 큼직한 로켓들 새턴 옆에 세워두면 어떨까 생각만! 합니다.
  • 위장효과 2019/06/06 11:24 #

    피겨팩!!!!! 그것만 사도 뭔가 다 될 거 같은 그런 내용물이죠!!!!
  • 음음군 2019/06/05 23:05 # 답글

    달 표면을 형상화한 베이스판 보고 순간 '데스스타'의 표면이 떠올라버렸습니다.
    (실은 달이 아니라 데스스타에 착륙한 것이다!!....일리가 없지요.)
  • glasmoon 2019/06/06 09:50 #

    나름 월면과 크레이터를 표현한건데 브릭이다보니 과연~?
  • TK-旧시로 2019/06/06 01:15 # 답글

    유튜브에서도 잔뜩 봤지만 역시 멋지네요ㅠㅠ

    그런데 새턴로켓버젼 달착륙선이랑 대기권 돌입캡슐에 저 마이크로 피규어 탑승 되는건가요??
  • glasmoon 2019/06/06 09:51 #

    안쪽 빈 공간에 들어가지더라구요 아하하~
  • 노이에건담 2019/06/06 06:29 # 답글

    사령선도 같이 나왔으면 망설임없이 질렀을텐데....
    사령선이 나올때까지 구매를 무기한 잠정 보류하겠습니다.(앗싸)
  • glasmoon 2019/06/06 09:54 #

    쓸데없이 진지해지자면 객관적으로 동스케일 사령선은 힘들지 싶습니다. 새턴 1단이 현재 구현 가능한 최대 원통일 거에요.
  • 노에미오빠 2019/06/06 16:08 # 삭제 답글

    유리달님 글 보구서 질렀습니다. 제 통장 책임지세요!
  • glasmoon 2019/06/07 18:52 #

    과연 제가 이 포스팅을 하지 않았다면 지르지 않으셨을까요? 순리를 따르세요~ (도주)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