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rk Ride of the Glasmoon

glasmoon.egloos.com

포토로그



8월에 본 영화들 by glasmoon


어디 좀 다녀온다고 월간 정리가 늦었네요. 게다가 마지막주는 통째로 누락--;;
어쨌든 추석 대목의 코앞에서 올려보는 8월의 영화들입니다.



이상근, "엑시트"
웰메이드와 쌈마이의 경계를 아슬아슬 줄타는 묘미

원신연, "봉오동 전투"
아베가 판도 다 깔아줬는데, 왜 먹지를 못하니



윤가은, "우리집"
우리집 식구가 다 모여 밥을 먹은게 언제였던가

랜달 라이트, "호크니"
시립미술관 호크니展 관람객을 위한 시청각 자료 (유료 주의)



데이빗 레이치, "분노의 질주: 홉스&쇼"
이쯤 오니 이 시리즈가 처음에 어떠했는지 기억도 안나

알폰소 고메즈-레존, "커런트 워"
만족하기엔 싱겁고, 실망하기엔 달달한



짐 자무쉬, "데드 돈 다이"
로메로 옹이 떠난게 언젠데 아직도 그 자리에

아쉬가르 파라디, "누구나 아는 비밀"
새삼, 세상에 비밀은 없다


먼저 "엑시트"와 "봉오동..."은 둘 모두 좀 구식 감성에 기대고 있다는 공통점(?)이 있나요?
"엑시트"는 "극한직업"의 예를 따라 자잘한 펀치를 계속 날리면서 쉴 틈을 주지 않는데 비해
"봉오동..."은 장르 자체가 그런지라;; 까놓고 말하자면 실사로 만든 똘이장군 정도랄까. -,.-
"우리집"은 물론 좋은 편이었지만 '집(home과 house 모두)'이라는 구체적인 갈등 요인이
분명히 존재함에도 불구하고 전개에서도 봉합에서도 전작 "우리들"에 못미친다는 인상이었고
"호크니"는 위에 언급한대로 적당히 편집된 시청각 자료 이상의 의미는 찾지 못했습니다.
"홉스&쇼"는 아무것도 생각할 필요가 없고 보고나서도 아무것도 생각나지 않는 경지.
"커런트 워"가 가장 아리송했군요. 음악과 연기 등 일부는 A급인데 각본과 편집 등은 B~C급.
좀 더 다듬었더라면 좋은 작품이 될 수도 있었겠구만~ 하기사 모든 영화가 마찬가지인가~
예고편에서 기대가 컸기 때문인지 로메로의 시체 시리즈에서 한 발도 나가지 못한 채 맴도는
(웃기기라도 하던가!) "데드 돈 다이"는 대실망, "누구나 아는 비밀"도 스페인과 아르헨티나의
고급 인력들을 쓸어모은 것에 비하면 배우들의 연기 외에 딱히 인상적인 거라곤..;;

결국 지난 달에는 마음에 제대로 흡족한 작품이 하나도 없었다는 거네요. ㅠㅠ


7월에 본 영화들
6월에 본 영화들
5월에 본 영화들
4월에 본 영화들
3월에 본 영화들
2월에 본 영화들
1월에 본 영화들

핑백

  • Dark Ride of the Glasmoon : 10월에 본 영화들 2019-11-06 20:42:21 #

    ... 그냥 쭉 해오던 자기 복제였구요. 없는 시간 쪼개서 나름 부지런을 떨었는데도 타율이 이러니 좀 씁쓸하네요. 2019년도 끝나가는구만 11월은 좀 괜찮으려나~ 9월에 본 영화들 8월에 본 영화들 7월에 본 영화들 6월에 본 영화들 5월에 본 영화들 4월에 본 영화들 3월에 본 영화들 2월에 본 영화들 1월에 본 영화들 ... more

  • Dark Ride of the Glasmoon : 11월에 본 영화들 2019-12-02 19:35:32 #

    ... 0 켄 마일스 탑승차를 만들어보려고 했구만 ...제가 이미 늦었네요. 일본 현지에도 종적을 감춰버린 모양입니다. 이거 다행인지 불행인지? 10월에 본 영화들 9월에 본 영화들 8월에 본 영화들 7월에 본 영화들 6월에 본 영화들 5월에 본 영화들 4월에 본 영화들 3월에 본 영화들 2월에 본 영화들 1월에 본 영화들 ... more

  • Dark Ride of the Glasmoon : 12월에 본 영화들 2019-12-31 15:54:07 #

    ... "미드웨이"는 국내 개봉이 밀린 "스타워즈"와 함께 내년으로 넘깁니다. 조만간 2019년의 영화도 정리해보죠. ^^ 11월에 본 영화들 10월에 본 영화들 9월에 본 영화들 8월에 본 영화들 7월에 본 영화들 6월에 본 영화들 5월에 본 영화들 4월에 본 영화들 3월에 본 영화들 2월에 본 영화들 1월에 본 영화들 ... more

덧글

  • 존다리안 2019/09/11 07:59 # 답글

    봉오동 전투는 아마 영화 자체가 역사왜곡이라 그런 건지도 모릅니다. 실제 전과가 부풀려진 혐의가 있다나...
  • glasmoon 2019/09/11 20:10 #

    차라리 그나마 자료가 있는 편인 청산리 전투를 다루는게 나았을지도요? 그쪽 전과도 논란이 많습니다만.
  • 워드나 2019/09/11 12:15 # 답글

    마이클 섀넌 팬인데 커런트 워에 출연하는 것도 몰랐네요.
    데드 돈 다이 대실망... 저 캐스트로 저것밖에?
  • glasmoon 2019/09/11 20:14 #

    섀넌의 묵직한 연기와 낮은 목소리가 매우 매력적이죠! 혹자는 닥터 스트레인지와 조드 장군의 대결이라고도..^^
    데드 돈 다이는 정말 대실망이라고밖에 표현할 말이 없습니다. 어흑~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