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rk Ride of the Glasmoon

glasmoon.egloos.com

포토로그



야밤에 화장실에서 춤춰본적 있나? by glasmoon


아카데미 수상 후 며칠이 지나도록 "기생충"의 후폭풍은 가실 줄은 모르네요.
어젯밤에는 넷플릭스를 켰더니 추천 목록에 봉준호 감독의 영화들이 주루룩 떠있길래
그의 작품들 중 가장 인상적이었던 "마더"를 다시 보면서 또다시 전율했었습니다마는
이번에 "기생충"에 밀려 고배를 마신 영화들 중에 이것도 있었죠. 바로 토드 필립스의 "조커".


작품상에서는 밀렸어도 주연을 맡은 호아킨 피닉스에게 아카데미 남우주연상을 수여하며
'조커 배우 = 오스카'라는 영광의 전통을 이어가게된 (아 지못미 자레드 레토) 이 작품에서
온몸의 털이 곤두서는 느낌을 받은 장면이 있었습니다.


과연 이 장면의 뒷얘기를 들을 수 있을까 궁금했는데, 다행히도 블루레이에 수록되었더군요.
화자인 감독 토드 필립스에 따르면 애초의 각본으로는 아서 플렉이 '그 범죄'를 저지른 뒤
한참을 달려 공중화장실로 도망치고서 흉기인 권총을 버리고 광대 분장을 지우는 거였다고.


그러나 다소 뻔한 이 장면에 대해 토드 필립스도 호아킨 피닉스도 마음에 들지 않았습니다.
가장 큰 관건은 조커로 변이? 흑화? 하기 시작한 아서 플렉이 과연 범행 흉기나 증거 따위에
연연할 것이냐 하는 문제였죠.


토드 필립스와 계속 의견을 주고받으며 아서 플렉의 캐릭터를 구축해가던 호아킨 피닉스도
캐릭터를 알아가면 알아갈수록 이 장면의 각본이 스스로 불만스러웠고, 이를 뛰어넘기 위해
감독과 머리를 맞대고서 궁리를 하게 되었는데...


그 돌파구는 음악이었습니다. 아이슬란드의 첼리스트이자 작곡가 힐두르 구드나도티르의
작업물을 받은 필립스는 매우 흡족하여 밤새 들었고, 그것을 피닉스에게도 들려주었습니다.
그리고 피닉스는 그 음악을 들으며 즉흥적으로 춤을 추기 시작합니다.


마치 쓰레기통을 기어다니던 볼품없는 벌레가 허물을 벗고 나비로 다시 태어나는 것 같달까.
제가 작년에 본 백여 편의 영화들 중 가장 아름다운 장면이 이렇게 만들어졌습니다. ㅠㅠ
호아킨 피닉스의 아카데미 남우주연상 수상을 다시 한 번 축하합니다~

그나저나 함께 아카데미 음악상을 받은 조커의 사운드트랙은 왜 정발되지 않는 것이냐!
물리 매체를 선호하는 구시대 아재는 해외 주문을 하란 말이냐!?

덧글

  • 노이에건담 2020/02/13 17:59 # 답글

    하지만 당신은 추악해 음반회사 사장.
  • glasmoon 2020/02/14 12:03 #

    안나올 리가 없는데, 뭔가 다른 문제가 아닌가 싶습니다. ㅠㅠ
  • 두드리자 2020/02/13 21:59 # 삭제 답글

    음반회사 사장 : 안 팔릴 것 같아서요.
  • glasmoon 2020/02/14 12:04 #

    설마요. 아무리 음반 시장이 죽었기로 메이저 영화의 OST라면 정식 수입이라도 할텐데;;
  • galant 2020/02/15 04:04 # 답글

    원래 각본을 취소해서 정말 다행이네요~
    총 숨기고 세수하는 장면이 나왔다면 정말 ㅜㅜ
  • glasmoon 2020/02/18 16:04 #

    물론 뒤를 어떻게 연결하느냐도 변수가 되겠지만 저 명장면은 안나왔겠죠? ㅠㅠ
  • 옹옹 2020/02/15 22:43 # 삭제 답글

    이전에 '그녀'에서도 느꼈던 건데 호아킨 피닉스의 즉흥적인 춤은 뭔가 독특하면서도 매력이 있는 거 같아요~
    그녀에서는 특유의 약간 어설픈 느낌이 마냥 귀엽게만 보였는데 조커에 이르러선 그 어설픔이 분위기와 어우러지면서 소름이 끼쳤습죠.
  • glasmoon 2020/02/18 16:05 #

    계단에서 춤추는 장면 때문에 전문 안무가로부터 지도를 받았다고 합니다. 그 덕분에 좀 더 자연스럽고 원숙한 춤이 나왔는지도요.
  • 노타입 2020/02/20 15:36 # 답글

    영화음악이 캐릭터에 다시 영향을 미쳐 완성됐다는 점에서 아카데미 음악상과 남우주연상 둘 다 만족시키는 명장면이죠. 조커는 사실 인상깊게 봤지만 음울해서 다시 보고 싶은 마음은 안들었는데 저 장면을 보니 영화도 다시 보고싶어지는군요.
  • glasmoon 2020/02/21 14:57 #

    전 음울하기보다 너무나 슬펐습니다. 술을 곁들여 집에서 볼때는 눈물이 펑펑~ ㅠㅠ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