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rk Ride of the Glasmoon

glasmoon.egloos.com

포토로그



별들의 볼가이 -역습편- by glasmoon



역습의 볼가이, 여기까지 해야하나 고민하다가 결국 디테일 작업에 들어갔습니다.
프라판 재단이 좀 비뚤비뚤해도 슬쩍 웃어넘길 수 있는 볼가이니까 다행이네요. -ㅅ-



기본 도장은 그냥 시커먼색~



그리고 1/12 스톰트루퍼에서 데칼을 가져다 발라줍니다. 이제와서 얘기지만 저 데칼 보고서
볼가이에게 붙이면 사이즈 딱이겠네 싶었던게 이 별들의 볼가이 시리즈의 시작이었습니다요.
그리고 손을 부여잡고서 아까 잘라붙인 프라판에 색칠하고, 이것저것 마저 칠해 붙여서...



볼트루퍼의 형제, 볼파일럿 탄생!



볼트루퍼때도 그랬지만 유광은 오버인것 같아 헬멧을 비롯한 하드쉘과 가죽(?) 부분은 반광,
직물 부분은 무광 마감으로 차별을 두었습니다마는 사진상으로 크게 티는 안나네요.
생명유지장치를 연결하는 파이프도 원래 플라스틱 부품으로 동력선처럼 만들어보려 했지만
곡률이 너무 커서 각이 잘 안나오기에 그냥 쉽게 쓰던 메시 선으로~



일전에 몇 번 말씀드린대로 저는 꼬꼬마 시절 스X트루퍼보다 타X 파일럿을 좋아했던지라
이 공놀이에 와서도 볼파일럿의 구상이 먼저 이루어졌지만 작중 취급은 별다를게 없다보니
기억에 남는 변변한 대사도 없는;; 아니 한 마디라도 대사가 있기는 했나??



파일럿 답게 개인 화기로 블래스터 피스톨을 휴대합니다!



그리고 뭐니뭐니해도 볼파일럿의 진가는 볼 파이터를 만나 발휘되는 것!!



볼파일럿: 짜잔~ 여기 볼파일럿 등장이요~
볼트루퍼: 오오 지원 병력이 와줬구나! 근데 네가 타기에 저 볼 파이터는 너무 작은게??
볼파일럿: 저건 연습용 RC 모형인데? 난 견습 파일럿이거든!
볼트루퍼: 아니 그럼 뭘로 지원을 하겠다는거야~~



???x3: 밖에 왜이리 소란스럽냐!?
볼트루퍼&볼파일럿: 히익~~!!!



볼트루퍼&볼파일럿: 대왕님 도와주세요~~ ㅠㅠ


아아 역시나 공포의 대왕님이 납셔야 이야기가 끝날 모양입니다.
근데 대왕님은 제작의 어려움도 있거니와 볼파일럿이 예정보다 시간을 잡아먹어버려
다른걸 먼저 하게되지 않을까 싶네요. 올해 안에는 돌아올 수 있으려나??


별들의 볼가이 -희망편-

덧글

  • tarepapa 2021/09/30 20:19 # 답글

    곰 머리로 타이 파이터라도 만드심이...(???)
  • glasmoon 2021/10/02 13:57 #

    B 파이터도 충분히 많았...
  • 자유로운 2021/09/30 22:02 # 답글

    역습의 볼!
  • glasmoon 2021/10/02 13:58 #

    그러나 역습 실패!
  • 태천 2021/10/01 00:23 # 답글

    스카웃도 대왕님 못지않게 난이도가 있을 것 같고...
    지금 제일 (그나마) 손쉬운 건 모래알(...)트루퍼 정도일까요?
  • glasmoon 2021/10/02 13:59 #

    샌드는 견장과 백팩 붙이고 좀 더렵히면 되겠네요. 근데 부품(K형)이 없어요 이제~
  • 무지개빛 미카 2021/10/01 04:05 # 답글

    이제 더 이상 산택받지 못하고 버려진 베앗가이 머리들이 갑자기 스스로 조립되어 볼가이들을 덮치는 것을 올해의 할로윈으로 하면 되겠네요
  • glasmoon 2021/10/02 14:03 #

    호박등으로 만드는게 그나마 손쉽고 대량 소비가 가능한 것이긴 한데... 귀찮..;;
  • f2p cat 2021/10/01 04:16 # 삭제 답글

    트루퍼랑 대비도 좋고 귀여움+멋짐 이군요.
    그보다 덕력이 묻어나는 기획력이 제일 '멋짐'이네요.
  • glasmoon 2021/10/02 14:05 #

    이제 공놀이 중에서도 볼가이들은 독자적인 길을 걷기 시작한 모양입니다.
    새로운 기획이 줄줄이 불어나고 있어요. ㅠㅠ
  • Ryunan 2021/10/01 16:14 # 답글

    아...버님?
  • glasmoon 2021/10/02 14:06 #

    아버님 곧 오신댑니다!?
  • 두드리자 2021/10/01 19:40 # 삭제 답글

    대왕님 : 내가 맡겠다. 엄호하라.
    볼파일럿 : Yes. Sir.
    (스타워즈 에피소드 4. 데스스타를 공격한 반란군에 맞서던 대왕님과 그 윙맨의 대화록에서 발췌)
  • glasmoon 2021/10/02 14:07 #

    정말 대사 비스무리한게 그 정도 말고는 없었던 모양이네요. 파일럿 안습..ㅠㅠ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