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rk Ride of the Glasmoon

glasmoon.egloos.com

포토로그



돌아온 청월호 by glasmoon


328i(F30)를 떠나보내고 일년 반. 마땅한 차가 없다며 얼마전 투덜거리는 포스팅도 했더랬는데
그때 홧김에 예약을 걸어두었던, 내년 봄쯤에나 소식이 올까 싶었던 i4가 덜컥 나와버렸습니다.
2023년식이 되면서 색상의 폭이 확 준데다 흰색 검은색이 싫다보니 또 파란색(Portimao Blue).
과연 별명이 청월호(靑月號) 2세가 될지 전월호(電月號)가 될지 아직은 모르겠지만~


근래 금리가 가파르게 상승하고 경제 지표가 나빠지면서 예약 포기가 속출한다더니 정말이군요.
의외로 서울시 보조금이 남아있고 내년에는 축소가 기정사실화 한데다 세금 등등 생각하다보니
내 앞에 차가 있네? 이거 이래도 되는 건가??

그래서 졸지에 전기차 드라이버가 되었습니다. 가솔린의 맥동도 6기통의 로망도 모두 바이바이.
어차피 제가 몰 일은 주말에나 이따금 생길까, 당장은 팔이 이지경이라 불가능하기도 하구요.
참 그 팔 말인데 양팔을 모두 묶을 수는 없어 놔두었던 오른팔 골절 부위가 벌어지는것 같다나?
결국 양팔이 모두 고정된 C-3PO가 되었습니다. 이제 혼자서 밥도 못먹어요. -_-

아무튼 i4 탐구는 내년에나 시작하게 되겠습니다. 전기차 선배 분들의 조언 미리 감사합니다.


덧. 그러고보니 작년 봄 4 시리즈 론칭 때 초대받은 행사에서 퀴즈 맞추었다며 받은 기념품이
'4'가 아닌 'i' 열쇠고리여서 뭔가 했구만 이게 다 예정된 일이었단 말인가~??

덧글

  • f2p cat 2022/12/10 17:50 # 삭제 답글

    오오! 축하드립니다.
    새술은 새부대에~가 아니라 새시대엔 일렉트릭 빠와죠.
    저는 모터의 시대가 도래하며 M에 대한 흥이 좀 빠진것도 있고,
    혼자만의 이기심으로 별외의 M모델을 유지해야 할 필요가 있는가..?라는 생각에 기존 M4를 팔았지만
    뭔가 계속 아쉬움이 남아 지금은 RS쪽으로 기어들어간 상태인데 이번 i4이후로는 또 어찌될지 모르겠네용.
    이제 다치신 부위 완치시기가 카운트 다운같은 쫄깃함이 생기시지 않으실지?
  • glasmoon 2022/12/10 19:46 #

    그래도 M도 RS도 다 겪어보셨잖습니까! 저도 미친척 질렀어야 했는데 으헝헝~
    거동 특성이 가솔린차에 가깝다는 i4가 어떻게 움직이는지 궁금하긴 한데 지금은 뭐 꿔다놓은 보릿자루 신세니.
    연말에 국외 일정이 있어서 깁스는 강제로라도 퍼지해야할 상황입니다만, 지금은 아무 생각이 없습니다. -,.-
  • 자유로운 2022/12/11 01:12 # 답글

    축하드립니다!
  • glasmoon 2022/12/12 12:24 #

    기분이 달콤씁쓸하지만 일단 감사합니다?
  • Max 2022/12/11 05:46 # 답글

    다시 내연기관차로 가시는줄 알았는데 전기차로 기변하시는군요, 축하드립니다. 기회되시면 룰웹 자동차갤러리에도 좀 더 많은사진 올려주세요ㅎㅎ
  • glasmoon 2022/12/12 12:25 #

    아 자동차갤러리에서 활동하시는군요~ 당분간 몰기는 글렀으니 사진이라도 몇장 찍어볼까요?
  • Ryunan 2022/12/12 11:23 # 답글

    축하드려요 ^^ 새차를 앞에두고 만끽을 못 하다니 이게 무슨 고문이랍니까 ㅎㅎ
  • glasmoon 2022/12/12 12:28 #

    운전석 잠깐 앉아보니 우주선 감성이네요. 일단 타이어 갈고 충전 해결하고.. 일이 많아요 -,.-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